13,393 읽음
이상민 "이재명 외 대안없다? 우리가 문재인 부하인가"
더팩트
1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이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을 만난 자리에서의 이재명 대표와 관련한 발언 이재명 대표 외 대안이 없다. 이 대표를 중심으로 민주당이 단합할 필요가 있다와 관련 우리가 뭐 문재인 대통령 부하입니까. 문 대통령이 지시하면 그대로 다 일사분란하게 움직이게라고 직격했다. /남윤호 기자
[더팩트ㅣ이철영 기자]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이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을 만난 자리에서의 이재명 대표와 관련한 발언을 직격했다. 해야 될 말과 안 해야 될 말을 구분하라는 것이다.

5선 중진으로 대표적 비명계인 이 의원은 17일 밤 CBS라디오 '박재홍의 한판 승부'에서 박 전 원장이 지난 10일 경남 양산 사저를 찾았을 때 문 전 대통령이 '이재명 대표 외 대안이 없다. 이 대표를 중심으로 민주당이 단합할 필요가 있다는 말을 하시더라'고 한 것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과도하게 말씀하신 거고 전달한 분도 잘못 전달했다"고 비판했다.

이 의원은 "우리가 뭐 문재인 대통령 부하입니까. 문 대통령이 지시하면 그대로 다 일사분란하게 움직이게"라며 "전직 대통령으로서 얘기하는 건 좋은데 해야 될 말이 있고 안 해야 될 말이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재명 대표 말고는 대안이 없다는 건 문 (전) 대통령 판단인데 그런 얘기를 그렇게 막 하시면 안 된다"고 덧붙였다.

이 의원은 또, "설사 그 얘기를 문재인 대통령하고 박지원 원장 사이에 했어도 이를 밖에다가 말 할 일은 아니다"며 "전직 대통령 말을 이렇게 막 전하면 되겠는가"라며 박 전 원장을 겨냥했다.

그는 "대통령 혹은 전직 대통령과의 말씀은 상당 부분 밖에 얘기하면 안 된다"며 "'문재인 대통령이 이렇게 얘기하더라'는 건 문재인 대통령의 뜻이 그러니까 아무 소리 마라 이런 지침으로 들리는데 그걸 저희들이 수용하겠는가, 더 모욕적이다"고 강조했다.

cuba20@tf.co.kr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