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52 읽음
‘나연+윤승아’ 닮은 꼴로 소문나자 방송국에 줄서서 구경할 정도였다는 아나운서
연예톡톡
0
내가 좋아하는 일을 직업으로 삼는 건 상당히 어려운 일이죠

.

그런데 여기 축구 관람과 축구 게임을 열렬히 좋아하는 한

e

스포츠 아나운서가 있습니다

.

나연

+

윤승아를 닮은 외모로 축구팬들 사이에서



유니폼 여신



이라고 불리며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데요

.

그녀가 처음부터

e

스포츠 아나운서였던 것은 아니라고 합니다

.

어떤 사연으로

e

스포츠 분야에서 활동하게 된 것일까요

?


유니폼 여신



그녀는 바로 곽민선 아나운서입니다

.

축구 구단 맨시티 유니폼을 시작으로 축구 유니폼을 입을 때마다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거나 온라인 기사화가 될 정도인데요

.

화제가 된 당시의 사진만 봐도 그 이유를 알 것 같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피파 여신’이라는 별명도 있는데요

.

남성 피파 유저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그녀에게 잘 어울리는 수식어입니다

.
그런 그녀는

92

년생으로

,

올해 만

28

세입니다

.

대전 출신인 그녀는 숙명여대 미디어학부

11

학번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재학 당시 대학내일 표지모델로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
그녀는 어렸을 때부터 아나운서를 꿈꿔왔는데요

.

아나운서가

TV

속에서 사람들을 많이 만나는 직업이라는 점에서

,

사람들과 소통하고 싶어 자연스레 아나운서를 꿈꿔왔다고 합니다

.

그렇게

2016



,

그녀는

MTN

머니투데이 방송에서 ‘수익 만세’라는 프로그램으로 처음 아나운서 활동 시작하게 됩니다

.
이후 티브로드 뉴스 앵커

,

채널

A

아나운서

,

삼성전자 사내 아나운서로써 활동을 이어갔습니다

.

그리고

2019



3

월 SPOTV GAMES에 입사한 이후

,

지금까지

e

스포츠 분야에서 주로 활동하고 있는데요

.

갑자기

e

스포츠로 넘어간 것에 대해 주변 지인들에게 많은 질문을 받았다고 합니다

.
그 질문에 그녀는



내 걸 찾고 싶어서 왔다

.’

고 답했는데요

.

출근해서는 게임과 아무런 관련이 없는 방송을 하지만

,

퇴근길에는 게임 방송을 보고 있는 자신의 모습을 보며 그녀는



진짜 하고 싶은 방송



을 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
그렇게

e

스포츠 리그로는

2019



EACC Spring

한국 대표 선발전에서 처음 데뷔했습니다

.

더불어 피파온라인 4 멘시티 게임단 선발전 당시 찍은 맨시티 유니폼 사진이 축구팬들의 이목을 사로잡기도 했죠

.

맨시티뿐만 아니라 토트넘

,

레알 마드리드 등 축구 유니폼을 입을 때마다 크게 화제가 됐습니다

.
뿐만 아니라 그녀는 작년

10

월부터 개인 유튜브 채널



곽민선



에 꾸준히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는데요

.

축구와 관련된 피파온라인 4 게임을 주 콘텐츠로 활동하며 구독자 약 6.48만 명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
특히 그녀는 유튜브 실시간 스트리밍 진행 시 시청자와 소통을 많이 하고 있으며

,

아나운서 출신답게 깔끔한 멘트와 발음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

유튜브뿐만 아니라 다양한 SNS 채널 보유하여 팬들과의 소통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모습이 보입니다

.
아나운서 활동에

,

개인 유튜브까지 병행하고 있는 열정 가득한 곽민선 아나운서

.

쌍방향 커뮤니케이션 시대에 더 이상

TV

속에서만 존재하고 싶지는 않다는 그녀는

,

팬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며 나날이 성장해가고 있습니다

.

지금 하는 일이 행복하다고 말하며 매일 노력하는 그녀의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가 됩니다

.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