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72 읽음
롤 소환사의 협곡은 블루팀이 더 강하다, 라이엇 공식 인정
게임메카
0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에는 수 년 전부터 하나의 소문이 돌았다. 소환사의 협곡 내 두 진영인 레드와 블루 중 블루 측이 더 강하다는 이야기다. 사실 이전까지는 수많은 근거 없는 루머로 치부됐다. 양 진영은 디자인만 살짝 다를 뿐, 공격로나 미니언 능력치 등 모든 면이 대각선 대칭으로 이루어졌기 때문에 시야나 심리적 요소를 제외하면 완벽하게 같다는 것이 중론이었다.

그러나, 이 소문은 사실인 것으로 밝혀졌다. 블루 측 대포 미니언의 사거리가 레드 측에 비해 게임 내 수치로 20 더 길게 설정돼 있던 상황이 해외 커뮤니티에서 발견된 것이다. 북미 커뮤니티 레딧에 27일(국내시간 기준) 올라온 글에 따르면, 레드 진영 대포 미니언 사거리는 280이지만 블루 진영 대포 미니언 사거리는 300이었다.
▲ 미니언 사거리 차이에 대해 지적한 레딧 원글 (자료출처: 레딧)
이를 입증하기 위해 다양한 실험도 이뤄졌다. Vandiril 이라는 유저는 연습 모드에서 미니언끼리만 라인전을 수십 차례 진행했다. 그 결과 33차례 전투에서 블루 진영 미니언이 25번 승리하며 75%의 승률을 기록했다. 특히 탑과 봇 라인에서 블루 진영 미니언들이 우위를 보였다. 이 현상을 처음 보고한 유저는 해당 현상이 11년 전 롤 알파테스트 당시부터 이어져 왔다고 설명했다.

대포 미니언의 사거리 차이는 미니언의 진격 속도 및 전선 형성에 영향을 미친다. 비록 적은 차이이긴 하지만, 공평함을 바탕으로 하는 롤에서 진영에 따른 능력 차이가 있다는 것은 치명적이다. 특히 11년 전부터 이어져 온 버그를 지금까지 인지하지 못한 채 방치했다는 것은 비난을 면하기 어렵다.
▲ 대포 미니언 사거리 차이 검증 실험 영상 (사진출처: Vandiril 유튜브 영상 갈무리)
해당 사태가 이슈화 되자, 라이엇게임즈도 입장을 밝혔다. 라이엇게임즈 직원으로 레딧에서 활동해 온 Riotphlox는 댓글을 통해 "정말 이상한 우연의 일치인데, 나도 지난 주에 미니언 데이터를 살펴보다 이 버그를 발견했다"라며 "어쨌든 이 버그는 바로 고쳐질 것이며, 미니언들은 예전 같은 현상을 보이지 않을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롤 유저들은 쉽게 납득하지 못하는 반응이다. 왜 두 미니언이 별개의 능력치로 관리되는지에 대한 의문부터, 11년 동안 발견하지 못 한 버그를 마침 지금 발견해 조치 중이었다는 사실도 믿기 어렵다는 댓글이 줄을 잇고 있다. 한 유저는 라이엇 직원 Riotphlox에게 "혹시 지금 누가 너를 협박하고 있거나 그것에 대해 마음대로 말할 수 없는 상황이라면 '오렌지 바나나'라고 써 줘"라며 해당 해명을 믿지 못하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현재 라이엇게임즈는 롤 테스트 서버에서 대포 미니언 사거리를 동일하게 수정했으며, 본 서버에는 곧 있을 10.16 패치를 통해 적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