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31 읽음
유아인, '#살아있다' 100만 관객 돌파 공약 '긴머리 공개'
더팩트
0
배우 유아인이 영화 #살아있다 100만 관객 돌파 공약 이행을 위해 긴머리 가발을 쓴 모습을 인스타그램에 공개했다. / 사진=유아인 인스타그램
[더팩트ㅣ배정한 기자] 배우 유아인이 영화 '#살아있다' 100만 관객 돌파 공약을 이행했다.

유아인은 30일 인스타그램 '오준우 과거#살아있다#100만 공약#가발공개'라는 글과 함께 가발을 쓴 모습을 공개했다. '#살아있다' 속 오준우의 초기 헤어스타일 설정인 눈 밑까지 내려오는 덥수룩한 긴머리 가발을 쓴 유아인은 실제 영화에서 선보였던 탈색한 짧은 헤어스타일과 상반된 모습을 보였다.

앞서 유아인은 지난 27일 진행된 V라이브 온라인CV에서 '#살아있다'가 100만 관객을 돌파하면 극 중 자신이 연기한 오준우의 긴 머리 콘셉트를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200만 명을 넘긴다면 펭수와의 미공개 영상도 공개하겠다고 했다.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도시가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아파트에 홀로 고립된 준우(유아인 분)와 유빈(박신혜 분)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로 지난 24일 개봉 첫날 20만 관객을 돌파해 29일 100만 관객을 넘었다.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