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31 읽음
‘발라드의 전설’ 유열, 몰라보게 야윈 근황
뉴스벨
0
가수 유열의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에덴교회 0691TV’에 ‘충격! 가수 유열에게 무슨 일이 있었길래?!’라는 영상이 공개됐다.

야윈 얼굴과 체격으로 등장한 유열은 “내가 6년 전부터 건강에 이상 신호가 왔다. 성대 역기능에 폐섬유증이 찾아왔고 이후에 폐렴도 겪게 됐다. 그래서 급다이어트가 됐다”고 털어놨다.
유열 근황이 공개됐다.사진=유튜브 ‘에덴교회 0691TV’ 캡처
유열 근황이 공개됐다.사진=유튜브 ‘에덴교회 0691TV’ 캡처
유열의 근황이 공개됐다.사진=이현지 MBN스타 기자
유열의 근황이 공개됐다.사진=이현지 MBN스타 기자

이어 “가수이면서 라디오 DJ였던 저는 호흡도 힘들고 기침도 나고 목이 간지러우니까 말도 노래도 쉽지 않았다며 아내가 그러다가 큰일 난다며 그만 내려놓으라고 해서 모든 일을 내려놓고 5살 아들과 함께 제주도로 1년살이를 내려갔다”고 근황을 알렸다.

왕성하게 활동했던 모습과 달리 많이 야윈 유열이 앓고 있는 폐섬유증은 폐 조직이 굳어서 심각한 호흡 장애를 불러일으키는 호흡기 질환이다.

1986년 제10회 MBC ‘대학가요제’로 데뷔한 유열은 ‘지금 그대로의 모습으로’ ‘이별이래’ ‘화려한 날은 가고’ ‘어느날 문득’ 등의 히트곡을 배출했고 DJ와 뮤지컬 제작자로도 왕성하게 활동했다.

진주희 MK스포츠 온라인기자(mkculture@mkculture.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