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88 읽음
전주시-솔내야호청소년종합센터, ‘제3회 솔내 유소년 드론축구대회’ 개최... 4차 산업혁명 시대 인재로 키운다
스포츠서울
3
[스포츠서울 l 전주=고봉석 기자] 전주시와 솔내야호청소년종합센터(센터장 김정현)는 2일 전주 치명자산성지 평화의전당에서 ‘2022년 제3회 솔내 유소년 드론축구대회’를 개최했다.

이 대회는 청소년들의 창의적 탐구력을 높이고 우수한 과학적 소질 및 스포츠 활동을 계발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인재로 키우기 위한 취지로 열렸다.

서울 1팀, 경북 3팀, 충북 1팀, 전남 3팀, 전북 11팀 등 전국 19개 팀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대회에서는 ‘용성초등학교’팀이 영예의 1위를 차지했으며, △‘알씨인’팀(2위) △‘에어포스’팀(3위) △‘킹스오브드론’팀(4위)이 뒤를 이었다.

‘용성초등학교’팀을 포함한 1~3위 팀에는 전주시장상이, 4위 팀에는 대한드론축구협회장상이 수여됐다.

이 대회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지침에 따라 마스크 착용 및 개인 방역 위생 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김정현 솔내야호청소년종합센터장은 “이번 드론축구 대회를 통해 우리 청소년들이 자신들의 꿈을 찾고 세계 드론축구의 발전에 기여하는 꿈나무로 성장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드론축구대회를 지속적으로 열어 미래 신성장산업으로 주목받는 드론을 청소년들이 직접 체험하고 즐기면서 여가문화 활동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