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010 읽음
'뼈아픈 실점의 순간' [TF사진관]
더팩트
3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 대한민국과 뉴질랜드의 경기가 22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가운데 경기 후반 뉴질랜드의 크리스 우드가 득점하고 있다./가시마=뉴시스
[더팩트ㅣ임영무 기자]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 대한민국과 뉴질랜드의 경기가 22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가운데 후반 뉴질랜드의 크리스 우드가 득점하고 있다.

대한민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경기 초반부터 경기 주도권을 쥐고 득점 찬스를 이어갔지만 골은 끝내 침묵했다. 경기 후반 뉴질랜드 간판 골잡이 크리스 우드가 우리 선수의 몸에 맞고 떨어진 볼을 침착하게 차 넣으며 득점에 성공해 0-1로 대한민국에 패배를 안겼다.

darkroom@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