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288 읽음
비 해명, '무지개 사진=셋째 임신설'에 "개인적인 좋은 일"(종합)
enews24
25
비 해명, '무지개 사진=셋째 임신설'에 "개인적인 좋은 일"(종합)
비 해명 글에 시선이 쏠렸다.

가수 비(본명 정지훈)가 또 다시 셋째설이 불거지자 이를 해명했다.

비는 20일 자신의 SNS에 "좋은 일이 생겼다"며 서울의 한 호텔 뒤로 무지개가 뻗어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곽시양, 이시언 등 후배 배우들이 박수 이모티콘을 남기며 비에게 축하 인사를 전했다.

이같은 상황에서 일부 누리꾼들은 비의 아내 김태희가 셋째를 임신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을 내비쳤고, 실제 댓글에서도 이를 축하하는 메시지들이 빗발쳤다.

그러자 비는 이후 해당 게시글을 수정하며 "일임. 좋은 일. 개인적인. 지극히. 완전"이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이며 셋째 임신설은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비, 김태희는 지난 2017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사진=eNEWS DB, 비 SNS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