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624 읽음
5연패 탈출, 윌리엄스 감독 "임기영이 좋은 피칭을 보여줬다"
스포츠서울
0
[수원=스포츠서울 남서영기자]“선발 임기영이 좋은 피칭을 보여주었다.”

KIA는 23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KT와의 원정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IA는 5연패 수렁에서 벗어나며 최하위에서 8위까지 도약했다.

선발 투수로 나선 임기영이 6이닝 동안 삼진 9개를 잡으며 1실점으로 호투했다. 이날 임기영은 개인 한 경기 최다 탈삼진 기록을 세웠다. 타선에서는 나지완이 0-0으로 맞선 4회초 1사 1, 2루 상황에서 적시타를 때리며 첫 득점에 성공했다. 나지완이 득점 물꼬를 트며 KIA는 4회 2득점에 성공해 승리를 거뒀다.

경기 후 KIA 맷 윌리엄스 감독은 “선발 임기영이 다시 한번 좋은 피칭을 보여주었다. 포수 뒤로 빠지는 볼이 점수로 연결된 것을 빼고는 훌륭한 피칭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장현식, 정해영도 무실점으로 잘 막아주며 선발 투수 승리를 잘 지켜줘 연패를 끊을 수 있었다. 나지완이 많은 경험이 있는 베테랑답게 중요한 상황에 타점을 올려주었다”고 칭찬했다.

namsy@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