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266 읽음
최정 팔뚝 부위 투구 맞아 보호차원 교체…김찬형 출장
스포츠서울
11
[문학=스포츠서울 윤세호기자] SSG 내야수 최정이 첫 타석에서 투구에 맞아 교체됐다.

최정은 23일 문학 LG전 1회말 상대 선발투수 이민호의 패스트볼에 오른쪽 팔뚝을 맞았다. 몸에 맞는 볼로 출루한 최정은 2회초를 앞두고 김찬형과 교체됐다.

경기 후 SSG 구단 관계자는 “최정 선수는 몸에 맞은 볼 부위인 팔뚝에 통증을 느껴 선수 보호차원에서 교체됐다”고 말했다.

bng7@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