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90 읽음
"우리는 퓨어섹시" 온리원오브, 섬세+보호본능 색다른 섹시美로 컴백[종합]
스포츠서울
0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보이그룹 온리원오브가 섬세하면서도 보호본능을 자극하는 퓨어섹시를 선보인다.

8일 오후 3시 보이그룹 온리원오브 새 앨범 ‘인스팅트 파트 원(Instinct Part. 1)’ 온라인 쇼케이스가 생중계됐다. 쇼케이스에는 나인, Mill, 리에, 준지, Love, 유정, 규빈이 참석했다.

이번 앨범에서 온리원오브는 파격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섹시 컨셉으로 돌아왔다. 멤버 나인은 “결이 다른 섹시를 표현하고 싶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보통 남성적인 섹시라고 하면 파워풀하고 강한 섹시를 떠올린다. 하지만 온리원오브의 섹시는 섬세하면서도 보호본능을 자극하는 퓨어섹시다”라고 말했다.

또 이번 컨셉과 가장 잘 어울리는 멤버는 누구냐는 질문에 “이번 컨셉과 가장 잘 맞는 멤버는 유정이 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온리원오브는 지난해 8월 ‘Produced by [] Part 2’에 이어 8개월만에 컴백했다. 규빈은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면서 “작업을 하면서 실험적인 사운드를 내가 위해 K팝 특유의 질감을 벗어나 새로운 그룹이 되기 위해 많이 노력했다”꼬 말했다.
멤버 러브는 이번 섹시 콘셉트를 위해 몸 만들기에 집중했다고. 그는 “원래 내가 아기배를 가지고 있었는데 그 친구와 결별했다”면서 “나인과 준지에게 많은 자극을 받았다. 하루에 4시간 동안 근육 운동을 했던 것 같다”고 했다.

멤버 규빈과 나인은 타이틀곡 ‘리비도’의 작곡과 편곡에 참여하며 음악적으로 성숙하기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규빈은 “음악적 성장을 위해 많이 노력했다”면서 “데뷔 쇼케이스 때 타이틀 곡에 참여하고 싶다고 말했는데 음악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꿈을 이루게 돼 얼떨떨하다”고 이야기했다.

Mill은 곡 ‘리비도’에 대해 “ 충동적인 심리를 표현한 곡이라고 생각한다”면서 “현실에선 꺼내기 어려운 감추고 숨기고 싶은 감정, 하지만 억누를 수록 커지고 무의식적으로 끌리는 마음을 담아봤다”고 소개했다.
또 제주도에서 진행된 뮤직비디오 촬영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리에는 “뮤직비디오를 열린 이야기로 만들었다”면서 “ 소년의 사랑과 슬픔, 방황 충동을 모두 담은 뮤직비디오라고 할 수 있다. 제주도에 촬영했는데 제주도의 아름다운 풍광이 우리만의 퓨어섹시를 잘 표현할 수 있게 했다”고 말했다.

한편 온리원오브는 이날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컴백한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디에잇엔터테인먼트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