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029 읽음
'컴백' 김재환 "강승윤·이진혁..선의의 경쟁? 나 자신과 경쟁"
enews24
26
'컴백' 김재환 "강승윤·이진혁..선의의 경쟁? 나 자신과 경쟁"
가수 김재환이 최근 강승윤 이진혁 등 솔로 남자가수들의 컴백 러시와 관련, 선의의 경쟁보다는 나 자신과의 경쟁 중이라고 밝혔다.

김재환은 7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세 번째 미니앨범 '체인지(Change)' 발매기념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김재환은 이진혁, 강승윤 등 가수들의 컴백 러시에 대해 "사실 선의의 경쟁은 생각해 본적 없다"라며 "경쟁이란 단어를 생각 안한지 오래다. 경쟁을 너무 오래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재환은 "경쟁이라기 보다는 저는 저 자신과 경쟁을 하고 있는 것 같다. 제 자신을 이기려고 더 나아가려고 한다. 지금의 모습보다 내일의 모습이 더 멋있으려고 한다. 항상 그렇게 한다"고 밝혔다.

김재환은 또 "워낙 다 멋있는 분들이다. (이)진혁이는 또 저랑 친하다. 축하한다고 연락도 해줬고 다들 멋진 분들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앨범 '체인지'에는 타이틀곡 '찾지 않을게'를 비롯해 '프레이(Pray)', '그대가 없어도 난 살겠지', '블루문(Blue Moon)', '꽃인가요', '애가타', '신이나', '손편지'까지 총 8개의 트랙이 수록됐다. 브리티시 팝부터 라틴팝, 발라드, 댄스 등 다양한 장르와 사운드를 녹여내 듣는 재미를 더했다.

김재환이 작곡에 참여한 타이틀곡 '찾지 않을게'는 케이팝 느낌을 가미한 라틴팝 장르의 곡으로, 라틴 리듬 기반의 기타와 풍성한 브라스, 세련된 사운드가 가미된 개성 넘치는 곡이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