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0 읽음
경기도교육청, 불법찬조금 예방 전담팀 4월까지 운영
스포츠서울
0
[수원=스포츠서울 좌승훈 기자]경기도교육청은 불법찬조금 예방을 위한 전담팀 구성하고 도내 각급 학교를 대상으로 4월까지 운영한다.

24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불법찬조금 예방을 위해 외부교육전문가, 변호사와 도교육청, 운동부 운영교 학교실무자 등 10명이 참여하는 ‘불법찬조금 예방 전담팀’을 구성했다.

전담팀은 23일 첫 회의를 열고 불법찬조금 예방 추진 현황과 불법찬조금 주요유형을 점검 분석해 관련 부서와 대책을 논의했다.

전담팀은 이날 △새 학기 초 집중 예방대책 수립 △학교 교직원과 학교운동부 관계자 예방교육 계획 등을 점검하며 개선방안도 함께 협의했다.

도교육청은 부서별 정책 추진과정에서 교직원과 학부모들의 불법찬조금 인식을 높이기 위한 홍보 활동을 강화하고, 불법찬조금 이해를 돕는 홍보자료를 각급학교에 배부할 계획이다. 또 불법찬조금 수수에 대한 공익제보를 활성화해 신고자는 공익제보 보상금 지급 기준에 따라 보상금을 지급할 방침이다.

박상열 반부패청렴담당과장은 “학교구성원 모두 불법찬조금 예방을 위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실천해 나가야 한다”며 “불법찬조금 없는 학교를 만들기 위한 대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했다.

좌승훈기자 hoonjs@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