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9 읽음
1년전에 먹었던~~🍖🍗
1년전 지금은 고인된 지인과 가던 곳이예요.
여기 맛있고 좋았는데.. 이제 못 갈꺼 같아요.
슬퍼요.. 사진 정리하다 그분의 흔적들을 발견하면 넘 슬프네요.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