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19 읽음
'미스트롯' 홍자, 미스틱스토리에 새 둥지[공식]
스포츠서울
0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가수 홍자가 미스틱스토리에 새 둥지를 틀었다.

14일 미스틱스토리에 따르면 홍자는 기존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와 계약 만료 후 최근 미스틱스토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홍자는 2012년 1집 앨범 ‘왜 말을 못해 울보야’로 데뷔했다. 2019년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시즌1에서 최종 3위인 미(美)에 선정되며 스타덤에 올랐고 이후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미스틱스토리는 가수 윤종신을 필두로 서장훈, 김영철, 김이나, 기안84 등 쟁쟁한 예능인과 박혁권, 조한선, 박시연, 고민시, 태항호 등 여러 배우들이 소속된 대형 기획사다.

가수로는 조정치, 하림, 조원선, 정인,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미료 가인, 민서, 정진운, 에디킴, 박재정, 밴드 루시 등 개성과 실력을 갖춘 이들이 모여있는 가운데, 홍자가 미스틱스토리 첫 트로트 가수로서 어떤 활동을 펼칠지 관심이 모인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