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459 읽음
굿캐스팅 배진웅, '강간' 한다던 여자배우 소름돋는 정체
와이클릭
2
배우 배진웅이 평소 알고 지내던 후배 여배우 A씨를 성폭행 미수 혐의로 큰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를 앞둔 배진웅씨는 여전히 입장을 밝히고 있지 않은 가운데 강간을 당할 뻔한 여배우 A씨의 지인이 먼저 충격적인 증언을 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국내 미디어사인 스포츠경향은 지난해 12월 23일

배진웅이

여배우 A씨를 '

지인들과 함께 술자리를 하자’고 꾀어

경기도 모 지역에 위치한

자동차 없이 갈 수 없는 장소인

별장으로 불러 성범죄를 저질렀다고 밝혔습니다. 
그리고 이내 배진웅은 별장에서 A씨를 껴안고 자신의 바지를 벗고 성적인 농담을 이어갔으며 심지어 당시 연락을 받고 현장을 방문한 A씨 지인에게 "'A씨를 강간하고 있다’고 답했다”고 충격적 발언을 했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더 충격적인 것은 여성 A씨는 배우 배진웅의 절친의 전 여자 친구였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한편 현장을 빠져나온 A씨와 지인은 이후 배씨의 성범죄를 경찰에 신고했으며 현재 A씨는 이 사건의 충격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으며 배진웅에 대한 관용없는 강력한 처벌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