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47 읽음
"일상을 예술로~" '2020 공예트렌드페어' 개막
스포츠서울
0
[스포츠서울 김효원기자]공예를 만나면 일상이 예술이 된다.

‘‘2020 공예트렌드페어’가 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에이홀(A)에서 개막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김태훈, 이하 공진원)이 주관하는 ‘2020 공예트렌트페어’는 올해로 열다섯 번째를 맞아 300여 개의 공예 작가, 공방, 기업 및 단체가 참여해 주제관, 쇼케이스관, 창작공방관, 브랜드관, 갤러리관, 대학관, KCDF 사업관, 차문화체험관 등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했다.

주제관은 ‘휴가예감(休家藝?)-쉼이 있는 집, 공예를 머금다’로 강신재 감독(보이드플래닝 소장)이 기획을 맡아 총 24명의 참여작가와 함께 공간을 구성했다. 코로나 사태를 겪으면서 급변하고 있는 개인의 생활방식에 맞춘 새로운 주거 공간을 제안하고, 공예와 자연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쉼과 치유를 주는 공간을 제안했다.

차문화체험관은 옥인다실 이혜진 대표가 기획을 맡아 별서정원(別墅庭園 자연에 귀의하여 전원에 집을 짓고 유유자적한 생활을 즐겼던 공간)에서 얻은 영감으로 공간을 구성했다. 문고, 향, 차와 옹기, 도자기 등 다구 등을 감상할 수 있다.

코로나19 시대를 맞아 온라인으로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누리집에 온라인 전시관을 마련해 출품작을 감상하고 공예품을 구입할 수 있다.

한편, ‘2020 공예트렌드페어’는 오는 6일까지 개최된다.

eggroll@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