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904 읽음
'놀면 뭐하니' 유재석 "환불원정대에 받은 금팔찌, 명품 아니다"
스포츠서울
7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천 만원)아니야!”

유재석이 환불원정대의 멤버들에게 받은 금팔찌의 가격에 대해 해명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최근 ‘환불원정대’ 엄정화, 이효리, 제시, 화사 등 네 멤버가 유재석에게 준 금팔찌 가격에 대해 시원하게 해명(?)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특히 김종민은 “형만 금을 받았잖아요”라는 말에 유재석의 난감한 표정이 눈길을 모았다. 앞서 유재석이 받은 금팔찌의 상자는 명품 브랜드와 비슷한 디자인이였다. 때문에 이 상자만 보고 (수 천만원 대)명품이라고 오해를 받은 바 있다.

이에 유재석은 “디네일이 아니였다. 상자 모양은 그런데 유명 명품은 아니었다”라며 “나도 아닌 줄 알고 있었는데 갑자기 기사가 나와서 다시 한 번 확인했다. 분명 아닌데 그래서 다시 봤는데 아니더라”고 말했다. 이어 “비슷한 상자로 인한 금액 오류 사고”라며 “잘못 아셨다”고 했다.

유재석은 또한 기사가 난 직후 전혀 말이 없었던 멤버들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유재석은 “보통 그러면 효리나 정화 누나에게 문자 한 통 와야할 거 아니야. 근데 아무도 얘기 안했다. 작은 해프닝이 있었다”고 적극적으로 설명했다.

whice1@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