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327 읽음
이민정 해명 "산후 우울증 NO. 누구나 느낄수 있는 우울감이었다"
스포츠서울
15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배우 이민정의 예능나들이가 화제다.

이민정은 지나 20일 방송된 JTBC ‘감성캠핑’에서 솔직한 입담으로 눈길을 모았다. 남편인 톱스타 이병헌과의 첫 만남과 결혼 그리고 이민정도 산후 우울증을 겪었다는 게 전파를 탔던 것. 방송직후 계속된 이슈에 해명하는 헤프닝도 벌어졌다.

이민정은 21일 자신의 SNS에 “이민정의 산후 우울증을 이겨내게 해준 ‘이벙헌’”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캡처한 뒤 “핫 제목이... 좀... 제가 산후우울증은 특별히 없었는데, 그냥 출산 후 누구나 느낄수있는 산후 우울감을 설명 했을뿐이에요^^ 여튼 담주 방송도 많이 기대해주세용~~~”이라는 글을 올렸다.

방송에서 이민정은 산후 우울감에 대해 고백하며 “동요를 듣다가도 눈물이 난다. 동요가 슬픈 게 아니라 호르몬이다. 본인이 인지하고 옆 사람이 도와주면 괜찮다”면서 남편 이병헌의 외조에 대해 얘기했던 것. 그는 이어 “내가 그 얘기를 엄청 많이 했다. 나는 또 배우니까 감성적으로 힘들어할까봐 내가 만약 아기를 낳고 우울감이 있으면 옆에 많이 도와달라는 이야기를 했다”고 말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샀다.

한편, 이민정은 지난 2013년 배우 이병헌과 결혼해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whice1@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