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801 읽음
'러츠 원맨쇼' GS칼텍스, IBK기업은행 3-0 꺾고 시즌 첫 연승
스포츠서울
0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가 IBK기업은행을 누르고 시즌 첫 연승을 달렸다.

GS칼텍스는 21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IBK기업은행과 홈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20 25-19 29-27)으로 이겼다. GS칼텍스는 4승4패(승점 13)를 기록하면서 2위 IBK기업은행(승점 15)을 승점 2 차이로 추격했다.

GS칼텍스는 외인 공격수 러츠가 승부처마다 상대 수비를 흔들면서 승리의 일등 공신이 됐다. 공격성공률 50%를 앞세워 양 팀 최다인 28득점을 기록했다. 유서연도 12득점을, 한수지는 블로킹 4개를 포함해 8득점을 각각 해내며 뒷받침했다. IBK기업은행은 라자레바가 17득점을 기록했지만 공격성공률은 37.5%에 그쳤다.

러츠는 1세트부터 불을 뿜었다. 22-14 상황에서 백어택, 24-19에서 오픈 공격으로 승부의 마침표를 찍는 등 1세트에만 무려 11득점을 폭발했다. 2세트에도 16-12로 앞선 상황에서 연속 후위 공격으로 상대 추격을 의지를 꺾었다. 2세트까지만 그는 22득점을 기록하면서 코트를 지배했다.

3세트는 대등했다. GS칼텍스는 라자레바가 분전한 IBK기업은행과 듀스 승부까지 갔다. 25-26으로 뒤졌는데 한수지가 라자레바의 공격을 블로킹으로 저지하며 다시 균형을 이뤘다. 이후 27-27에서 러츠의 퀵오픈이 적중했고, 이어 라자레바의 공격이 코트 밖으로 나가면서 GS칼텍스가 셧아웃 승리를 따냈다.

kyi0486@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