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28 읽음
손흥민, 코로나19 음성…"맨시티전 뛸 수 있다"
더팩트
4
조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은 21일(한국시간)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이 복귀 후 두 차례 받은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그는 경기에 출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토트넘 트위터 캡처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에서 뛰는 손흥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으며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의 경기에 출전 할 것으로 보인다.

조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은 21일(한국시간) 맨시티와 2020~2021 EPL 9라운드 경기를 하루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이 복귀 후 두 차례 받은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그는 경기에 출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손흥민은 한국 축구대표팀의 오스트리아 원정 2연전을 마치고 최근 영국으로 복귀했다.

그러나 함께 머물던 대표팀 선수 7명과 스태프 3명 등 총 10명의 선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손흥민의 감염 가능성을 우려하는 보도가 쏟아졌다.

지난 17일 열린 카타르전에서 선제골을 넣은 황희찬은 손흥민, 황의조, 이재성, 남태희 등과 껴안으며 세리머니를 펼쳤다. 이후 황희찬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으며, 손흥민은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다.

이에 영국 매체 HITC는 손흥민이 카타르전에서 공격수 황희찬(라이프치히)과 함께 세리머니 중인 사진을 언급하며 "손흥민의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에 대해 매우 우려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보도했다.

토트넘은 손흥민에게 전세기를 보내 안전한 복귀를 도왔고, 영국 도착 후 두 차례에 걸쳐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고, 두 차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손흥민은 한국시간으로 22일 오전 2시 30분 영국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멘시티와의 EPL 9라운드 출격을 앞두고 있다.

jsy@tf.co.kr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