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532 읽음
호날두, 자가격리 동안 ‘빡빡머리’ 변신
스포츠경향
24
까까머리가 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호날두 인스타그램 캡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돼 자가격리에 들어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까까머리가 됐다.

호날두는 21일(한국시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영상과 사진을 게재하며 자가격리 중 근황을 알렸다.

환한 미소와 함께 엄지 손가락을 치켜 세우고 사진을 찍은 호날두는 군인처럼 삭발한 모습이었다.

호날두는 영상에서 자신을 촬영하고 있는 여자친구 조지나 로드리게스를 향해 손키스를 날려보기도 했다.

호날두는 지난 13일 포르투갈 대표팀에 소집 훈련 도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응급의료 전용기를 타고 이탈리아로 돌아간 호날두는 스웨덴과 네이션스리그 경기를 TV로 관람하는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자가격리에 들어간 호날두는 당분간 유벤투스 경기에 결장할 예정이며, 오는 28일 바르셀로나와 유럽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 메시와 대결도 불발될 가능성이 커졌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