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463 읽음
이청용, 동해안더비 결장…포항은 송민규-팔로세비치 벤치 대기[현장라인업]
스포츠서울
2
[포항=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 울산 이청용이 ‘동해안더비’에 뛰지 않는다.

울산과 포항은 18일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20 25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 두 팀은 올시즌 리그 2경기, FA컵 준결승에서 3번 맞붙었다. 세 번 모두 울산이 승리했다. 전북과 선두 경쟁을 펼치는 울산 입장에서는 라이벌 매치를 넘어 우승을 위해서라도 양보할 수 없는 한 판이다. 반면 포항은 최근 7경기 6승1무로 상승세를 타고 있다. 올시즌 한 번도 울산을 이겨보지 못해 승리 의지가 어느 때보다 강하다.

울산은 이청용이 결장한다. 출전 명단에서 제외됐다. 이청용은 오른쪽 무릎 부상으로 A대표팀과 올림픽대표팀의 평가전에도 참여하지 못했다. 결국 포항전까지 결장한다. 부상으로 대표팀에서 소집 해제됐던 홍철은 선발 라인업에 포함됐다. 공격수 주니오는 베스트11에 포함되지 않고 벤치에서 대기한다. 대신 비욘존슨이 최전방에 나선다. 수비진은 홍철~불투이스~정승현~김태환으로 구성되고, 신진호 윤빛가람이 그 앞을 지킨다. 2선에는 김인성~이동경~설영우가 나선다.

포항도 선발 라인업에 일부 변화가 있다. 수비 라인은 기존과 같은 강상우~김광석~하창래~전민광이고, 수비형 미드필더로 최영준과 오범석이 자리한다. 올림픽대표팀에 다녀온 이승모가 공격형 미드필더로 전진배치됐다. 다만 송민규와 팔로세비치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한다. 둘은 후반 조커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보인다.

beom2@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