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23 읽음
‘스털링 결승골’ 맨시티, 아스날 1-0 제압
스포츠경향
0
라힘 스털링(가운데)이 선제골을 터뜨리고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게티이미지코리아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시티가 라힘 스털링의 결승골에 힘입어 아스날을 제압했다.

맨시티는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날과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홈경기를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맨시티는 한 경기를 덜 치르고 2승1무1패(승점 7)로 10위에 자리했다.

앞서 울버햄튼(3-1 승), 레스터시티(2-5 패), 리즈 유나이티드(1-1 무)를 상대로 모두 실점한 맨시티는 이번 시즌 처음으로 리그 클린시트를 기록했다.

이날 맨시티는 케빈 더브라위너가 부상으로 이탈한 상황에서 세르히오 아구에로가 복귀해 라힘 스털링, 베르나르두 실바와 함께 공격을 이끌었다.

전반 23분 아구에로가 건넨 패스를 필 포덴이 슈팅으로 연결했고, 베른트 레노 골키퍼가 막아냈으나 튕겨나온 볼을 스털링이 마무리해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후에도 맨시티가 볼 소유권을 높이고 경기를 주도한 가운데 아스날은 후반 들어 알렉상드르 라카제트, 에디 은케티아, 토마스 파티를 차례대로 투입했으나 추가 득점은 나오지 않고 1-0으로 마무리됐다.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