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76 읽음
목포시, 추석맞이 목포사랑상품권 특별할인 실시
스포츠서울
0
[목포=스포츠서울 이정진 기자] 전남 목포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기를 활성화하기 위해 오는 21일부터 연말까지 목포사랑상품권을 10% 특별할인 판매한다.

이번 목포사랑상품권 발행은 지난 7월 첫 출시된 카드 형태를 포함해 지류형 70억 원, 카드형 30억 원으로 총 100억 원 규모로 발행된다.

지류형 상품권인 목포사랑상품권은 1인당 월 30만 원, 연간 400만 원 이내로 구매가능하고 신분증을 지참하여 가까운 농협, 축협, 수협, 신협, 새마을금고 등 51개소 금융기관에서 구입 할 수 있으며 7,700여 개의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카드형 상품권인 목포사랑카드는 관내 광주은행 9개 지점에서 신청하여 발급 받을 수 있으며 목포시 관내에서 신용카드 체크기를 설치하여 운영 중인 상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다만, 대형마트 사행성 업종, 유흥업소 등 일부 업종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특히, 목포사랑카드는 체크카드형 상품권으로 한번 발급받아 계속 사용할 수 있으며, 월 사용금액 50만 원 한도 내에서 10% 할인혜택을 적용해 내달 10일까지 최대 5만 원을 현금으로 되돌려 받아 젊은층의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그동안 3차례에 걸쳐 지류형 230억, 카드형 70억 등 총 300억 규모의 목포사랑상품권을 발행하며 지역경제에 활력을 주기 위해 노력했다.

지난 4월 7일부터 7월 31일까지 진행된 10% 특별할인 판매가 조기완판 된 바 있어 이번에 100억 규모로 발행하는 목포사랑상품권과 목포사랑카드도 조기에 완판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코로나 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상품권 할인 판매를 계기로 추석을 앞두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정진기자 leejj0537@sportsseoul.com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