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50 읽음
데이식스 제이, JYP에 "안 밀어준다" 불만 표출→공식 사과 "대화해보니 오해"(종합)
enews24
3
데이식스 제이, JYP에 "안 밀어준다" 불만 표출→공식 사과 "대화해보니 오해"(종합)
데이식스 제이가 자신의 소속사 JYP에 불만을 표시했다가 공개적으로 사과했다.

제이는 30일 자신의 트위터에 "방금 회사와 대화를 다시 해보니 오해가 많았던 것 같다. 제 글로 걱정을 끼쳐서 죄송하다는 말을 해드리고 싶다"고 사과했다.

이어 그는 "제가 표현하고 싶었던 부분은 회사와 저의 개인적인 문제였고 멤버들과는 전혀 관련이 없고 그럴 것이라 생각조차 못했다. 제 짧은 생각으로 인해 걱정 끼쳐 드린 마이데이분들에게 죄송하다"고 멤버, 팬들에게 연거푸 고개를 숙였다.

앞서 제이는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를 향한 불만을 공개적으로 표출해 논란이 됐다. 이날 제이는 트위터에 "최근 들어 팟캐스트도 있었고 페이스북 파이팅한 것도 있었고 88라이징이랑 콜라보레이션도 있었는데 왜 제가 하는 활동들은 항상 안 올려주시죠?"라고 JYP를 저격했다.

이어 제이는 유튜브 활동 또한 겨우 겨우 했는데 결국 '회사 사람들이 좋게 보지 않는다'는 의견으로 접게 됐다고도 밝혔다. 그러면서 "왜 다른 멤버는 매니저분들이 스케줄 표도 만들어주고 회사가 콘텐츠 비용도 도와주고 회사 직원분들의 도움을 받으면서 좋게 좋게 할 수 있는 거죠?"라고 또 한 번 따져 물었다.

이같은 제이의 글을 두고 팬들 사이에서는 여러가지 해석과 추측이 오고가며 논란이 일었다. 하지만 이후 제이가 직접 JYP와 대화한 후 자신의 오해였음을 인정, 사과하며 해프닝으로 마무리 됐다.
데이식스 제이, JYP에 "안 밀어준다" 불만 표출→공식 사과 "대화해보니 오해"(종합)
▼ 다음은 데이식스 제이의 SNS 전문이다.

최근 들어 팟캐스트도 있었고, 페이스북 파이팅한 것도 있었고, 88라이징이랑 컬래버레이션도 있었는데 왜 제가 하는 활동들은 항상 안 올려주시죠?

유튜브도 저는 온갖 욕 다 먹어 가면서 눈치 보면서, 빌면서 겨우 허락받고, 혼자서 다 하고. 결국 "회사 사람들이 좋게 보지 않는다"라는 의견으로 'jaesix'를 접게 됐는데 왜 다른 멤버는 매니저분들이 스케줄 표도 만들어 주고 회사가 콘텐츠 비용도 도와주고 회사 직원분들의 도움을 받으면서 좋게좋게 할 수 있는 거죠?

▼ 다음은 데이식스 제이이 SNS 추가 내용 전문이다.

방금 회사랑 대화를 다시해보니 오해가 많았던것 같아요. 제 글로 걱정을 끼쳐서 죄송하다는 말을 해드리고 싶습니다. 제가 표현하고 싶었던 부분은 회사와 저의 개인적인 문제였고 멤버들과는 전혀 관련이 없고 그럴 것이라 생각조차 못했습니다. 제 짧은 생각으로 인해 걱정 끼쳐 드린 마이데이분들에게 죄송합니다.

사진=eNEWS DB, 제이 SNS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