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84 읽음
김산 무안군수, 모내기 농작업 대행 서비스 현장 방문·점검
스포츠서울
0
[무안=스포츠서울 임병우 기자] 전남 무안군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지난 21일 일로읍 평정마을 들녘에서 박영수 일로농협장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작업 대행 모내기 시연회를 진행했다.

군은 취약 농업인을 위해 농작업 대행 서비스를 지원하여 소외계층의 일손부족 해소는 믈론 경영비 절감을 통한 영농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경운●정지, 파종, 이앙, 병해충 방제, 수확 등 어려운 문제를 해소 할 수 있도록 지역 농협에 농기계 구입을 지원했으며, 농협에서는 고령농 및 여성농업인의 농작업을 대행해주고 있다.

일로농협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해 농촌 일손이 더욱 부족해진 현실과 맞물려 농작업 대행 요청이 지난해보다 2배 가까이 증가하여 현재 250여 농가에 면적 300ha정도 추진됐다.

이날 김 산 무안군수는“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이겨내고 농업인이 행복한 무안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1,100여 고령농을 대상으로 1,969ha에 대해 농작업 대행을 추진한 바 있으며, 올해도 군비 6억 원을 투입하여 지역농협 5개소에 재배작목 특성을 반영한 농기계 구입을 지원하는 등 농촌의 부족한 일손현장에 도움을 주기위해 동분서주하고 있다.
0 / 300